제발 그만 좀 말하라고 박찬호를 막는 제작진

Posted On By admin



토크에 시동 거는 박찬호와 불길함을 느낀 승희.


불길한 예감은 틀리는 법이 없음.



지친 두 사람.


탈출 시도.

 



아쉬운 박찬호.

식사 중


기회를 포착한 박찬호.

토크에 시동 걸고


출발!!

하려고 했는데



제작진의 만류로


투 머치 토크는 다음 기회에…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